막창구이
막창구이
1970년대 초부터 유행한 막창은 소주와 가장 궁합이 잘 맞는 안주로서 소의 네 번째 위인 홍창을 연탄이나 숯불에 구 워 특별히 제조된 된장소스와 마늘, 쪽파를 곁들여 먹는 것이 특징이다. 저지방 고단백 음식으로서 칼슘 함량이 쇠고기보다 월등히 높아 어린이 성장 발육에도 좋다. 유독 대구에서만 발달된 막창 문화가 근래에는 전국에 폭발적으로 번져가는 추세이며 요즘에는 돼지막창도 즐겨 먹는다. 옛 미도극장 근처 황금막창을 시작으로 서울막창, 삼일막창, 상동막창 시대를 거쳐 IMF 직후 두산동 아리조나 막창 등의 식당들이 생겨나며 ‘막창 붐 릴레이’를 벌였다. 지금은 복현오거리, 두산동, 서부정류장 막창골목 등 여러 곳에서 대구만의 고소하고 쫀득한 막창구이를 맛볼 수 있다.